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3-27 19:28:16
기사수정


김철근 국민의힘 중앙선대위 대변인은 27일,박영선 민주당 후보와 민주당은 '백약이 무효다' 반성하고 자숙하라는 주제로 논평을 냈다,전문은 아래와 같다.   

                           

보궐선거판을 막말과 네거티브로 진흙탕 싸움으로 몰고 가 ‘정치혐오증’을 유발하려는 민주당의 선거전술을 보면서 혀를 내두를 수밖에 없다.

 

민주당이 서울지역 국회의원 41명, 구청장 24명, 시의원 101명, 구의원 절대 다수 등 조직력을 바탕으로 이른바 ‘조직선거’를 실행하는 중이다.

 

‘정치혐오증’을 유발하여 여야 똑같은 정치꾼이라는 프레임을 씌워서 투표장으로 오려는 시민들의 발걸음을 막아 보겠다는 계획인 것이다. 

 

박영선 후보의 ‘MB 프레임’, 임종석의 ‘박원순 소환’, 송영길의 ‘김어준 지키기’, 급기야 윤호중의 ‘쓰레기’ 발언까지 일련의 발언이 진영과 편가르기 그리고 정치혐오 유발 발언들이다.

 

그러나 민주당이 틀렸다. 이번 선거는 민주당이 취하는 선거 전략으로는 감당하기 힘든 ‘백약이 무효’인 분노의 폭발 선거이다.

 

문재인 정부의 헌법파괴, 민생파탄, 법치유린, 부동산 실패, LH 땅 투기의혹, 권력형 성폭력 사건 등에 대한 서울시민과 국민들의 분노가 선거로 나타날 것이다. 한마디로 정권심판이다.

 

서울시민의 정치의식을 무시하는 진흙탕 선거 작전 그만 집어치우라.

국민들의 분노가 문재인 정부 심판하는 선거가 될 것이다.

 

민심은 조직을 이긴다. 반드시 심판할 것이다.

 

2021. 3. 27

국민의힘 중앙선대위 대변인 김 철 근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orldnews.or.kr/news/view.php?idx=2345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박교서기자 편집인 박교서기자 편집인의 다른 기사 보기
  • * 현재 월드뉴스 대표/발행인 및 국회출입기자 *전여의도 연구원 정책고문* KBS 중앙방송국 아나운서 공채) -KBS 여수방송국아나운서 -KBS 원주방송국아나운서 -한국방송 50년사 편찬 편집요원- KBS 1R 기획특집부차장 -KBS 뉴스정보센터 편집위원 - KBS 기획조정실 부주간 - 해외취재특집방송(런던,파리,부다페스트, 바로셀로나,로마, 베르린장벽,프랑크프르트,스위스 로잔 등 ) - 중국 북경,상해,서안,소주,항주,계림 등 문화탐방, ** KBS 재직시 주요 담당 프로그램 *사회교육방송 자정뉴스 진행MC *사회교육방송 동서남북 PD및 진행 MC,* 보고싶은 얼굴 그리운 목소리 PD, * 스포츠 광장PD, * 특집 "연중기획 12부작 통일PD, * 특집 헝가리에부는 한국열풍PD, * 특집 서울에서 바로셀로나까지PD, *특집 유럽의 한국인 등 수십편 프로그램 제작, 기타 KBS 30년간 아나운서,PD,보도(원주1군사 취재출입)에서 근무,*통일정책 프로그램(1R) 및 남북관계프로그램 제작부서(사회교육방송등) 10여년 근무- KBS피디(1급 전문프로듀서 KBS 퇴직)"<동아대학교 법경대 정치학과 졸업,연세대 언론홍보대학원 수료>,유튜브(월드tv)편집인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